이다해, 갑자기 제기된 성형 의혹에 소속사가 내놓은 입장


ⓒ 이다해 인스타그램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이다해가 일부에서 제기된 성형 의혹에 억울함을 호소했다.

복수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7일 이다해의 소속사 측은 이다해의 성형 의혹에 대해 “최근 몇 년 동안 이다해는 성형 수술을 한 적 없다”라고 밝혔다. 일각에서 계속해서 성형 의혹이 제기되자 소속사가 공식적으로 움직인 셈이다.

이다해가 갑작스럽게 성형 의혹이 제기된 것은 인스타그램 때문이다. 최근 이다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그는 “여행의 끝은 너무 피곤하다”면서 “몸이 천근만근 누가 나 좀 일으켜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정작 관심을 받은 것은 글이 아니라 사진이었다. 사진 속에서 이다해는 가볍게 티셔츠 차림이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이 “이다해의 얼굴이 달라졌다”면서 성형 의혹을 제기하기 시작한 것. 이로 인해 소속사가 직접 움직이면서 해명에 나섰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FYT0P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