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현장] 성남 남기일의 전북 공략법 “공세 막고 역습”


ⓒ 스포츠니어스

[스포츠니어스 | 성남=홍성빈 인턴기자] 성남의 남기일 감독이 전북을 상대할 전략에 대해 언급했다.

4일 성남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10라운드 성남FC와 전북현대의 경기를 앞두고 만난 성남 남기일 감독은 “상대가 1위 전북이지만 즐겁게 하려고 한다”라며 “최근 연승으로 팀 분위기도 좋다. 스트레스 없이 준비했다. 홈 경기인 만큼 그 분위기를 이어가겠다”라고 운을 뗐다.

전북을 상대할 공략에 대해 남기일 감독은 “전북은 선수 개개인의 능력이 좋은 팀이다”라며 “공격에 집중을 하는 팀이라 수비 부분에서는 부담이 있을 것이다. 우리의 조직력을 살려 전북의 공세를 막아내면서 역습을 노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남기일 감독은 “우리가 준비하던 부분을 꾸준히 업그레이드 하고 있다”라며 “설정한 방향대로 잘 가고 있다. 할 수 있는 것을 다하겠다. 준비한대로 하다 보면 좋은 기회가 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선수 개개인의 능력이 뛰어난 전북을 상대하지만 축구는 전체가 하나가 되어 하는 것이다. 어찌 될지 모른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남기일 감독은 지난 3일 상주를 꺾으며 3위에 오른 대구FC의 성장을 칭찬했다. 그는 “대구가 꾸준히 잘해오고 있다”라며 “대구는 정체성과 방향성이 확실하다. 대구는 기복 없이 어린 선수들을 키워내며 여러 부분에서 시도민 구단들의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대구를 롤모델로 성장해 가야한다”라고 밝혔다.

venantius19@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Yfl4E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