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영광, 박보영과 열애 의심케 했던 과거 발언 재조명


ⓒ 영화 '너의 결혼식' 스틸컷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김영광이 홍진영에 관해 “엄청 좋다”라고 말한 가운데 과거 김영광과 박보영의 열애를 의심케 했던 발언이 재조명됐다.

21일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영광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영광은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주연으로 촬영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야기를 나누던 중 신동엽은 김영광에게 “초면에 이런 말씀 드리기 어렵지만 홍진영 씨는 어떠세요”라고 물었다. 이에 김영광은 “엄청 좋으시죠, 진짜”라며 긍정적인 반응이었다.

이에 김영광의 과거 발언이 조명됐다. 김영광은 배우 박보영과 열애설이 떠올랐을만큼 절친한 사이다. 둘의 열애를 의심하게 했던 작품은 영화 2018년 개봉한 ‘너의 결혼식’이었다.

김영광은 ‘너의 결혼식’에서 박보영의 ‘현실 남친미’를 마음껏 뽐냈다. 김영광은 해당 영화의 제작보고회 당시 영화 출연 결심 이유로 “100% 박보영 씨 때문이다. 박보영 씨가 이 작품을 한다고 했을 때 당연히 함께 해야 된다고 생각했다. 내가 따라다니는 설정이 감사했다”라고 말해 대중을 설레게 했다.

박보영은 이에 “원래 평소에는 오빠의 차도남 모습을 많이 봤었는데 연기를 해보니 ‘우연’의 모습과 너무 잘 어울리더라”라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T28h3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