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오는 20일 맨시티와 격돌…‘Key는 손흥민’

ⓒ 토트넘 홋스퍼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3연전 중 마지막 세 번째 경기만을 남겨두게 됐다. 토트넘은 맨시티와 리그에서 피할 수 없는 맞대결을 펼친다.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시티는 오는 20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앞서 치러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2연전에서는 1승 1패로 팽팽하게 맞서있다. 당시 UCL 8강전에서는 토트넘이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에 진출했다. 그 중심엔 손흥민이 있었다. 손흥민은 2연전에서 세 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이번 마지막 세 번째 경기에서도 손흥민이 토트넘 전술의 중심이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맨시티를 잡아야 안정적인 상황에서 다음 시즌 UCL 진출을 노릴 수 있고 맨시티 역시 승리해야 리버풀과의 우승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다.

손흥민은 ‘주포’ 해리 케인이 부상으로 빠진 지금 완벽하게 공백을 메우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다가오는 UCL 4강 1차전에서 경고 누적으로 출전이 불가한 손흥민을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이번 맨시티전에서 기용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인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86fi3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