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피언스리그] 손흥민, 막심 샤츠키흐 넘고 아시아 선수 최다골

ⓒ 토트넘 홋스퍼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손흥민이 아시아선수로서는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넣은 선수로 올라섰다.

18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4시 잉글랜드 맨체스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UEFA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맨시티와 토트넘의 경기에서 손흥민이 전반 7분과 10분 두 골을 기록하며 시즌 19호 골과 20호 골을 동시에 기록했다.

손흥민은 동시에 챔피언스리그 12호 골을 기록하면서 새로운 역사를 썼다. 아시아 선수로서는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기록한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종전의 기록은 ‘제2의 셰브첸코’라고 불렸던 막심 샤츠키흐가 갖고 있었다. 샤츠키흐는 디나모 키예프 소속으로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11골을 기록하며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을 보유하고 있었다. 샤츠키흐의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은 이날 경기로 손흥민에게 넘어갔다.

손흥민은 앞서 지난 8강 1차전에서 결승골을 기록하며 개인 통산 챔피언스리그 10호골을 기록하고 있었다. 이날 경기에서 막심 샤츠키흐의 골 기록을 넘어설 수 있을지에도 기대를 모으고 있었다. 손흥민이 샤츠키흐의 기록을 넘는 데 필요한 시간은 단 10분이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SneOl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