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약스-토트넘, 리버풀-바르샤 유럽 챔피언스리그(UCL) 4강 대진 확정

UEFA 챔피언스리그
ⓒ UEFA

[스포츠니어스|전영민 인턴기자]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대진표가 확정됐다.

18일 오전(한국시간)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를 끝으로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팀이 모두 확정됐다. 4강 진출 팀은 FC바르셀로나(스페인), 토트넘(잉글랜드), 리버풀(잉글랜드), AFC아약스(네덜란드)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 4강 진출 팀들을 두고 눈길을 끄는 점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팀들의 강세다. 그간 많은 투자에도 유독 챔피언스리그에서 고전하는 모습을 보였던 EPL은 이번 4강전에 두 팀을 진출시키며 자존심을 세웠다.

특히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은 토트넘은 역사상 첫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이라는 새로운 역사를 쓰게 됐다. 종합스코어 6-1의 압도적인 모습으로 포르투를 물리친 리버풀 또한 2년 연속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이라는 영광을 누리게 됐다.

챔피언스리그 4강전 1차전은 내달 1일 오전 4시(한국시간)에 치러진다. 손흥민의 토트넘은 AFC 아약스와, 2년 연속 결승 진출을 노리는 리버풀은 FC바르셀로나와 1차전을 치른다. 4강 2차전은 내달 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치러진다.

결승전은 6월 2일 스페인 마드리드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단판으로 열린다. 에스타디오 메트로폴리타노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홈구장이기도 하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SEOId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