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명국환 외손녀, 알고보니 유명인? ‘히든싱어’ 출연하기도

ⓒ JTBC 방송 캡처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가수 명국환의 외손녀로 알려진 리라가 화제다.

명국환은 15일 방송된 KBS1 ‘가요무대’에 출연해 멋진 무대를 연출했다. 관객들과 시청자들 역시 몰입할 만큼 아름다운 공연에 찬사가 쏟아졌다.

명국환은 ‘아리조나 카우보이’, ‘학도가’, ‘희망가’ 등의 히트곡을 내놓은 전설의 가수다. 하지만 그의 외손녀는 생각보다 알려지지 않았다. 놀랍게도 명국환의 외손녀는 리라다.

리라는 과거 JTBC ‘히든싱어’에 출연하며 장윤정을 모창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바 있다. 당시 리라는 장윤정을 향한 존경심을 드러내며 “18살 병아리 가수다. 장윤정 언니처럼 되고 싶다”고 말했다.

리라의 장윤정 성대모사 실력도 일품이다. 리라는 “결혼할 때는 흥침대~ 사랑할 때도 흥침대”라는 광고노래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장윤정은 “이 노래로 모창하시는 분은 처음이다”고 말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7NWIA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