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남자 간판’ 차준환, 빅스 혁과 새로운 갈라 프로그램 공개

ⓒ 대한빙상경기연맹

[스포츠니어스|이정원 인턴기자] 차준환이 아이스쇼에서 K-POP에 맞춘 새로운 갈라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콘텐츠미디어그룹 NEW의 스포츠사업부, ㈜브라보앤뉴(대표이사 김우택)는 오는 19~21일 목동실내빙상장에서 열리는 ‘인공지능 LG 신Q 아이스판타지아 2019’에서 한국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간판 차준환(18·휘문고)이 새로운 갈라 프로그램 ‘보이 위드 어 스타(Boy with a star)’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차준화의 다음 시즌 새로운 갈라 프로그램 곡인 ‘Boy with a star’는 K-POP을 대표하는 보이그룹인 빅스(VIXX)의 멤버 혁이 작사, 작곡, 노래까지 소화한 곡이다. 특히 이번 스페셜 무대에서 차준환과 혁이 함께 콜라보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브라보앤뉴측은 “지난 아이스쇼에서 경쾌하고 빠른 비트 곡인 There’s Nothing Holdin’ Me Back에 맞춰 새로운 무대를 선보였던 차준환이 올해는 그만의 감성적이고 감미로운 연기를 준비했다”고 말하면서 “K-POP 대표 스타 빅스 혁의 라이브 무대가 더해지기에 차준환의 명품 연기는 더욱 빛이 날 것”이라고 전했다.

차준환은 “이번 아이스쇼를 위해 준비한 새로운 갈라 프로그램은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들을 위한 작은 보답의 의미”라며 “빅스의 혁형과 호흡을 잘 맞춰 연기와 노래가 은반 위의 감동으로 승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브라이언 오서와 셰린 본이 각각 총감독과 안무감독으로 참여한 이번 아이스쇼에는 차준환과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싱글 은메달리스트 예브게니야 메드베데바(러시아), 평창올림픽 아이스댄스 금메달리스트 테사 버추-스콧 모이어(캐나다) 등도 나선다.

jungwon940701@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ZGSzb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