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거미 콘서트에 방문한 아이돌은 누구?

ⓒMBC 제공

[스포츠니어스ㅣ안소윤 인턴기자] 가수 거미가 엑소 디오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9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가수 거미가 출연했다. ‘정오의 희망곡’에서 노래 강사로 활약 중인 김신영은 “거미 씨 노래가 나올 때마다 긴장된다. 거미 노래를 잘 부르는 팁이 뭐냐”고 물었다.

이에 거미는 “저를 모창하지 않는 것이 가장 좋을 것 같다. ‘노래를 불러야지’라는 생각이 아니라 본인 감정에 충실하고 집중하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날 거미는 라이브로 ‘혼자’ 무대를 선보였다. 이후 한 청취자는 “낮에 소주가 당긴다”고 감상평을 내놓자 거미가 “다들 그런 말씀 많이 하신다. 주점에서 내 노래가 많이 나온다”고 밝혔다.

한편, 거미는 지난해 전국투어 콘서트를 진행해 각종 기록을 갈아치웠다. 거미 콘서트는 연예인들에게도 인기가 있기로 유명하다. 김신영이 “연예인들이 거미 콘서트를 좋아한다”라고 말하자 거미는 “엑소 디오 씨가 직접 티켓팅을 해서 공연 관람을 하셨다”라며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어 김신영은 “또 어떤 연예인들이 콘서트를 관람했냐”고 묻자, 거미는 “엑소 디오 외에 류준열, 전인화씨도 보고 가셨다”고 답해 이목을 끌었다.

95thdb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glPQe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