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현장] 제주 조성환 “원정 6연전 마지막 경기, 반드시 승점 챙길 것”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포항=곽힘찬 기자] 제주 유나이티드를 이끌고 있는 조성환 감독이 원정 6연전 마지막 경기에 대한 각오를 드러냈다.

조성환 감독은 7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19 포항 스틸러스와 제주 유나이티드의 6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과 만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우리가 가지고 있는 부담감을 덜고 반드시 승점을 챙겨 돌아가 홈 개막전을 맞겠다”라고 밝혔다.

제주는 리그 6라운드까지 홈경기를 치를 수 없다. 홈구장 제주월드컵경기장이 보수로 인해 사용할 수 없어서다. 그래서 제주는 6라운드까지 모든 일정이 원정 경기로 진행됐다. 조성환 감독은 “팬들에게 기대감을 드려야 하지 않겠나. 기분 좋게 홈 개막전을 맞고 싶다”고 언급했다.

현재 3무 2패로 최하위에 머무르고 있는 제주는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조성환 감독은 “내용을 중요시 여기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승점 3점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선제골이 중요하다. 그리고 무엇보다 먼저 실점을 하게 되면 경기가 매우 힘들어진다”고 강조했다.

한편, 제주에 희소식이 하나 있다면 박진포가 돌아왔다는 점이다. 박진포가 제주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크다. 리더십이 뛰어나 선수들을 하나로 결집시킨다. 조성환 감독은 “박진포가 돌아와서 다행스럽다. 부상으로 이탈한 동안 백 쓰리를 사용했는데 오늘 동계훈련에서 준비한 대로 백 포 라인을 가동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emrechan1@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55u6C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