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콜롬비아’ 감스트 해설 지켜본 네티즌들 반응은?

ⓒ MBC 중계 캡쳐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아프리카BJ 및 K리그 홍보대사로 활약하고 있는 감스트가 지상파 해설위원으로 데뷔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6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콜롬비아의 A매치 평가전이 열리고 있다. 양 팀은 후반 현재 1-1로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이날 MBC 해설진은 김정근 아나운서, 서형욱 해설위원, 감스트가 구성해 중계를 맡았다.

감스트는 지난 2018 러시아 월드컵 당시 아프리카TV를 통해 MBC 디지털 해설위원으로 활동한 바 있지만 지상파 방송 해설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와 동시에 주요 포털 사이트에서는 감스트 해설에 대해 네티즌들은 아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무래도 전문 해설이 아닌 감스트는 서형욱 해설위원과 김정근 아나운서에 비해 부족할 수밖에 없다.

몇몇 네티즌들은 “발음이 아쉽다. 옆 아나운서, 해설위원과 대비된다”, “전문 해설 경험이 없는 감스트를 내보낸 MBC가 문제 있다”, “감스트 응원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hnfQZ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