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아가 얼굴 부어도 행복한 이유

ⓒ 박정아 제공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정아가 출산 후 근황을 공개하며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9일 박정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하고 인상이 변하더니 아가낳고 또 변하는듯! 붓기있는 얼굴이 이젠 더 익숙해진다! 시술 받은 것 같아~! 앗싸~ 돈 굳었드아! 육아로 다크써클 생기기 직전이니 부은 얼굴을 즐겨 주겠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박정아는 미소를 짓고 촬영한 셀카를 공개했다. 그의 말대로 박정아는 약간 부은 얼굴이지만 그나마 밝은 모습을 하고 있다. 이는 지난 8일 딸을 출산했기 때문이다. 박정아는 현재 자신에 대해 “엄마된지 11일차”라는 소개를 곁들였다. 출산의 고통보다 기쁨이 더 큰 것으로 보인다.

박정아는 지난 2016년 5월 15일 지인의 소개로 만난 프로골퍼 전상우와 1년 6개월의 열애 끝에 결혼했다. 이후 한동안 아이 소식이 없다가 2018년 9월에 첫째 아이 임신의 소식을 알렸고 결국 딸을 품에 안았다.

박정아는 결혼 이후에도 계속해서 왕성한 활동을 했다.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 ‘화려한 유혹’ 등에 출연했고 일본 인기 드라마 ‘고독한 미식가’ 시즌7에도 모습을 드러냈다. 뮤지컬에서는 ‘영웅’에 이어 ‘올슉업’에 발탁되는 등 다방면으로 태교와 활동을 겸하다가 최근 출산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Rhd93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