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피언스리그 8강 조 추첨’ 대진표 확정…‘호날두-메시 맞대결 무산’

ⓒ 스포티비 나우 캡쳐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대진표가 모두 확정됐다.

15일(한국시간) 스위스 니옹에 위치한 UEFA 본부에서는 2018/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조 추첨이 진행됐다.

8강에 오른 팀은 토트넘 홋스퍼, 아약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맨체스터 시티, 리버풀, 바르셀로나, 유벤투스, 포르투다.

이날 조 추첨을 앞두고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바르셀로나의 메시의 맞대결을 기대하는 팬들이 매우 많았다. 하지만 아쉽게도 무산됐다.

유벤투스는 아약스와, 리버풀은 포르투, 토트넘은 맨시티, 바르셀로나는 맨유와 4강 티켓을 놓고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한편, 16강까지 같은 국가끼리 맞붙지 않았던 것에 비해 8강부터는 모든 조건과 관계없이 맞붙게 된다. 또한 4강부터는 대진 추첨이 아닌 자연스럽게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Pta7j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