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하숙’ 차승원-배정남, 스페인어 몰랐지만 장볼 수 있었던 비결은?

ⓒ tvN '스페인 하숙' 캡쳐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스페인 하숙’ 차승원이 먼 타국에서의 장보기에 성공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15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스페인 하숙’에서는 스페인에서 하숙집을 연 차승원, 유해진, 배정남의 모습이 전팔를 탔다.

이들은 스페인에 도착한 뒤 순례길 위에 위치한 ‘비야프랑카 델 비에르소’에 하숙집을 열었다. 이 하숙집은 순례길을 지나가는 사람들을 위해 제육덮밥, 해물라면 등 한국 음식들을 제공해주기 위해서였다.

차승원과 배정남은 재료를 사기 위해 스페인 시장을 돌아다녔고 이들은 스페인어를 몰랐음에도 불구하고 성공적으로 장을 봤다. 비결은 단어카드. 차승원은 스페인어가 막힐 때마다 카드를 꺼내 물건을 파는 상인을 이해시켰다.

한편, tvN 예능 프로그램 ‘스페인 하숙’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257OK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