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이대호, 2타수 1안타로 키움 히어로즈 1차전 마무리

ⓒ 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니어스 | 고척=홍인택 기자] 이대호의 키움 히어로즈전 1차전 기록은 1안타로 마무리됐다.

1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키움히어로즈와 롯데자이언츠가 맞대결을 펼쳤다.

이날 롯데는 키움 히어로즈 안우진, 양기현의 투구에 밀려 안타를 내기 어려웠다. 특히 1이닝에는 안우진의 피칭에 밀려 전준우까지 이렇다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자기 몫을 해줬던 타자는 이대호였다. 이대호는 다소 답답했던 롯데 타선에 힘을 불어넣었다. 기대했던 홈런은 없었지만 중견수 쪽 1루타를 쳐내며 롯데의 첫 안타를 이끌어냈다.

그러나 이후 롯데의 타선은 안타 기록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민병헌의 투런 홈런으로 키움에 2-3까지 쫓아갔다.

이대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 우익수 뜬 공으로 처리됐다. 세 번째 타석에서는 볼넷으로 1루에 진출했고 전병우가 이대호의 대주자로 교체되면서 이대호의 키움 히어로즈전 1차전은 마무리됐다. 이대호는 이날 2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intaekd@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3C4I9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