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2군 감독 “정우영, 절대적으로 최고의 선수”

정우영
ⓒ 바이에른 뮌헨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바이에른 뮌헨의 정우영이 2군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 2군 감독을 맡고 있는 홀거 세이츠 감독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정우영은 24일(한국시각) 독일 뮌헨에서 열린 잉골슈타트 2군팀과의 2018-19시즌 독일 바이에른주 레기오날리가(4부리그) 21라운드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바이에른 뮌헨 2군팀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바이에른 뮌헨은 정우영의 해트트릭과 함께 2군팀의 승리에 대해 ‘올시즌 후반기를 성공적으로 시작했다’며 ‘정우영은 매치 위너가 됐다’고 소개했다.

정우영은 잉골슈타트 2군팀과의 경기에서 4-3-3 포메이션의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정우영은 경기시작 5분 만에 선제 결승골을 성공시켰고 전반 30분 추가골을 터트렸다. 바이에른 뮌헨 2군팀은 전반전을 앞서며 마친 가운데 후반 37분 정우영이 해트트릭을 완성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에 바이에른 뮌헨 2군을 이끈 홀거 세이츠 감독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세 골을 넣는다는 건 감탄할 일이다. 그가 절대적으로 최고의 선수임을 우리에게 증명하는 것”이라며 극찬했다.

한편 정우영은 올시즌 바이에른 뮌헨 1군팀과 2군팀을 오가며 활약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열린 벤피카전에서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을 치렀다. 바이에른 뮌헨 2군팀은 정우영의 활약과 함께 14승5무2패(승점 47점)의 성적으로 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또한 정우영은 올시즌 리그 12호골을 기록해 팀 동료 브릿(13골)과 함께 리그 득점 선두 경쟁을 펼치게 됐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ADwsd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