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전, 바이에른 뮌헨 정우영 출격 가능성은?

ⓒ 정우영 인스타그램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바이에른 뮌헨 정우영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리버풀 원정에 동행한다.

정우영은 18일 오후(한국시각) 바이에른 뮌헨이 발표한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 16강 1차전 리버풀전 원정 명단 21인에 포함됐다. 바이에른 뮌헨은 20일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리버풀과 맞대결을 펼친다.

독일 언론의 관심도 뜨거워지고 있다. 독일 매체 FUPA는 “정우영은 벤피카와의 조별리그 경기에서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을 치렀고 레기오날리가에서 18경기에 출전해 9골을 터트렸다”고 소개했고 독일 포커스도 “정우영 등 젊은 재능들이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앞두고 티에 합류한다”고 전했다.

정우영은 올시즌 바이에른 뮌헨 1군팀에 꾸준히 합류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바이에른 뮌헨이 치른 6번의 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 하루 전날 진행된 공식훈련을 모두 소화했고 지난해 11월 열린 벤피카와의 조별리그 5차전에서 후반 36분 토마스 뮐러 대신 교체 투입되어 데비전을 치르기도 했다.

정우영은 지난 1월 바이에른 뮌헨 1군팀의 중동 전지훈련도 함께 소화하는 등 팀에서도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이번 원정 명단에는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하메스 로드리게스, 티아고 알칸타라 등 쟁쟁한 선수들이 포함돼 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dRvt6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