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애♥김정근 둘째 임신, 첫째와는 다른 점이 있을까?

ⓒ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김정근과 이지애 부부가 둘째를 임신했다.

14일 이지애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지애가 둘째를 임신했다”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현재 이지애는 임신 15주차로 오는 8월 출산 예정이다”라면서 “이지애 씨와 뱃속에 있는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앞으로 태교와 함께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0년 김정근 아나운서와 결혼한 이지애는 2017년 첫 딸을 출산한 이후 2년여 만에 둘째를 임신했다. 첫째 출산 이후에는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면서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첫째를 얻었을 때는 결혼 6년 만에 얻은 자녀라 기쁨이 더했다.

당시 이지애는 “아무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입덧이 심하다”면서 “세상의 엄마들이 얼마나 대단한 존재인지 새삼 깨닫는 중이다. 반가운 소식 함께 기뻐해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 아직 여러모로 부족한 것 투성이지만 아이와 함께 성장할게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김정근 아나운서의 경우 얼떨떨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이제는 둘째를 임신했기 때문에 좀 더 노련해진 부부의 모습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그렇기 때문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bObih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