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참석한 2019 그래미 어워드는 어떤 곳?

ⓒ Flickr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방탄소년단이 2019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에 시상자로 참석한다는 소식이 들리면서 시상식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11일 오전(한국시각) 미국 LA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진행되는 제61회 그래미 어워드에 시상자로 무대에 선다.

앞서 ‘빌보드 뮤직 어워드’,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 참석해 수상까지 했던 방탄소년단은, 이번 ‘그래미 어워드’ 참석으로 세 개의 시상식에 모두 참석하는 한국 가수 최초의 기록을 세우게 됐다.

‘그래미 어워드’는 미국 레코드 예술과학 아카데미가 해마다 우수한 레코드와 앨범 등을 선정하는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레코딩 아카데미’에 의해 한해에 가장 뛰어났던 음악을 투표해 시상을 한다. 전세계 최고의 대중음악 시상식이자 음악 시상식 중 가장 권위있는 시상식이다. 이런 그래미 어워드 무대에 한국 가수가 오르는 것은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9일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 행사도 참석한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K6VLP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