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히어로즈, 신임 김치현 단장은 누구?

키움 김치현
ⓒ키움히어로즈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2019년 구단명을 바꾸고 새 출발 하는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단장을 교체했다. 키움은 1일 “임은주(53) 전 단장을 김치현(42) 신임 단장으로 교체한다”고 발표했다.

지난달 22일 한국프로야구 첫 여성 단장인 임 전 단장을 선임한 지 열흘 만에 벌어진 일이다. 키움은 “2019시즌에 앞서 선수단 운영과 프런트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임은주 전 단장을 영입했으나, 시즌을 눈앞에 둔 시점에서 보다 빠르고 효율적인 구단운영을 위하여 단장 교체를 결정했다”며 “선수단운영에 강점을 가진 김치현 단장을 전격 선임했다”고 밝혔다.

임 전 단장은 “단장 취임 이후 선수단운영 상황을 살펴봤는데 저보다 뛰어난 단장이 필요하다고 느꼈다. 경영진에게 새로운 단장 선임을 건의했고 이를 경영진이 받아들여 교체가 이루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키움 단장 선임 후 강원FC 대표 시절 부적절한 처신에 관한 의혹 보도들이 나오자 “뜬소문과 억측”이라는 해명 자료를 직접 기자들에게 배포하기도 했다.

이에 임 전 단장은 당사자들이 자격을 갖췄고 합당한 절차에 따라 채용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또한 “사실이 아닌 내용을 바탕으로 폭로성 기사가 이어져 팬들과 제 가족, 지인들에게 상처를 주었다. 상당한 명예훼손이 발생했다”고 토로하기도 했다. 키움 측은 임 전 단장의 보직은 현 경영진이 상의한 후 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새로 선임된 김치현 단장은 히어로즈의 전략·국제·육성팀장으로서 2015년 강정호, 2016년 박병호의 메이저리그 포스팅을 담당한 경력이 있다. 오성고를 졸업하고 미국 인디애나 유니버시티 대학에서 스포츠 마케팅·매니지먼트를 전공했다. 프로야구에서는 LG 트윈스 외국인 통역을 거쳐 키움 히어로즈(전 넥센) 전략·육성·국제팀장을 지냈다.

구단의 육성시스템 구축·운영, 외국인 선수 스카우트, 해외구단(보스턴 레드삭스)과 협약, 해외 포스팅 업무를 담당했다. 김 단장은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훌륭한 팀인 만큼 최고의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hXI0f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