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환, 커제와 하세배 우승컵 놓고 재대결 성사


ⓒ 한국기원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박정환 9단이 커제와 하세배 우승컵을 놓고 재대결을 펼친다.

박정환은 1일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열린 2019 CCTV 하세배 한·중·일 바둑쟁탈전 2차전에서 일본의 시바노 도라마루 7단에게 185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박정환은 오는 2일 같은 장소에서 중국의 커제 9단과 우승컵을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앞서 박정환은 지난달 31일 하세배 1차전에서 커제에게 277수 만에 백 1집 반으로 패한 바 있다. 박정환은 대진 추첨 결과 커제와 다시 붙게 되면서 복수를 노린다.

2일 열리는 결승전은 한·중 두 나라의 간판 대결이다. 맞전적에서는 박정환 9단이 9승8패로 조금 앞선다. 박 9단은 결승에 진출한 만큼 1회전 패배를 설욕할 기회를 잡았다.

하세배는 한·중·일 대표 기사 각 1명이 1·2·3차전에 걸친 역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을 가리는 대회다. 2차전에서는 1회전 휴식 선수인 시바노와 1회전 패전 선수가 대결하고, 결승 3차전에서는 1차전 승자와 2차전 승자가 우승컵을 다투는 구조다.

박정환 9단이 이긴다면 대회 2연패와 우승상금 80만위안(1억3200만원)을 챙길 수 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Q0Nr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