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된 남자’ 이무생, 여진구 제대로 위협하는 ‘악역 끝판왕’

ⓒ tvN '왕이 된 남자' 제공


[스포츠니어스|온라인 뉴스팀] ‘왕이 된 남자’ 이무생이 여진구를 위협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배우 이무생은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에서 왕위찬탈의 역심을 품은 진평군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첫 등장에서 대소 신료들 사이 그 누구보다 충직한 얼굴의 진평군은 알고 보니 이헌(여진구 분)에게 자객을 보내는 위협적인 행동을 펼쳐 그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대비(장영남 분)와 손을 잡고 왕의 밤참에 독을 넣은 뒷배로 알려졌다.

더욱이 그의 악행은 매 회 거듭할수록 눈에 띄고 있다. 일부러 사냥자리를 만들어 또 한번 암살을 계획, 사나운 사냥개들을 풀어 하선(여진구 분)의 목숨을 위태롭게 만드는가 하면 대비와의 음모에 차질이 생기자 다른 술수를 생각하는 등 갖가지 방법으로 역모를 행하는 야망의 끝을 달렸다.

한편 진평군 역을 통해 관심을 받고 있는 이무생이 출연하고 있는 ‘왕이 된 남자’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LF5Bx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