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크림슨피크’, 중국에서 상영 금지 처분 받은 이유는?

ⓒ 영화 '크림슨 피크' 스틸컷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영화 ‘크림슨 피크’가 화제다.

2015년 11월 개봉한 영화 ‘크림슨 피크’는 판타지 거장 기예르모 델 토로의 연출작으로 톰 히들스턴, 제시카 차스테인, 미아 와시코브스카 등이 열연했다. 해당 영화는 청소년 관람불가 처분을 받았다.

영화 ‘크림슨 파크’의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유령을 볼 수 있는 소설가 지망생 이디스는 상류사회에서 아웃사이더 취급을 받아도 글쓰기 외에 다른 것에는 관심이 없는데 그러던 어느날 신비로운 매력을 지닌 영국 귀족 토마스(톰 히들스던 분)를 만나고 순식간에 사랑에 빠진다. 결국 이디스는 그의 청혼을 받아들이고 영국으로 떠난다.

아름답지만 스산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대저택 ‘크림슨 피크’와 그곳에서 만난 토마스의 누나 루실(제시카 차스테인 분)이 그들을 맞이한다. 이디스는 적응하려고 노력하지만 실체를 알 수 없는 기이한 존재와 악몽 같은 환영을 마주하게 되는 내용이다.

한편 ‘크림슨 피크’는 중국 정부에서 상영 금지 조치를 당했는데 그 이유가 황당하다. 영화 속 주요 캐릭터들 중 일부가 귀신이라는 이유에서다. 중국 공산당은 유령이 등장하는 영화는 미신을 조장한다고 판단해 상영 금지 조치를 내린다. 그래서 영화 ‘퍼시픽 림’으로 인기를 끈 델 토로 감독이 특수를 노리지 못한 것이 해당 영화에 큰 타격으로 돌아왔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c4KD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