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우레이 선제골’ 중국, 필리핀에 1-0 리드 중…‘전반 종료’

ⓒ JTBC3 중계 영상 캡쳐


[스포츠니어스 | 곽힘찬 기자] 중국의 ‘자존심’ 우레이가 드디어 터졌다.

중국은 11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 위치한 알자지라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필리핀과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0으로 앞서고 있다.

애초 어깨 인대 부상으로 출전이 불투명했지만 우레이는 이날 선발로 출전했다. 우레이는 가오린과 최전방을 형성해 필리핀의 밀집수비를 공략했다.

선제골은 중국의 차지였다. 전반 40분 하오준민의 패스를 받은 우레이가 환상적인 득점을 터뜨리며 중국에 1-0 리드를 안겼다. 필리핀은 공격 숫자를 늘려 지속적으로 중국을 압박했지만 득점은 터지지 않았고 전반은 1-0으로 종료됐다.

emrechan1@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ZISWo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