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성폭행 의혹’ 조재범 전 코치, 혐의 확정 시 IOC에 통보될 듯


심석희 조재범
ⓒ방송 화면 캡처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심석희를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조재범 전 코치의 혐의가 확정되면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통보될 것으로 보인다.

노태강 문체부 제 2차관은 “해외 활동을 막은 사례는 지금까지 없었지만 성폭력은 전 세계 관심사이기 때문에 해외에서도 활동하기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혐의가 확정되면 IOC에 통보하겠다”고 밝혔다.

심석희가 용기를 내 조재범 전 코치의 성폭행 사실을 밝히게 된 계기는 조재범 전 코치가 법정에서 보인 반성 없는 태도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당시 그는 심석희 구타에 대해 “단순히 선수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때렸다”는 등 계속 변명을 했다.

한편, 심석희가 성폭행 당했다는 사실은 당사자를 제외하고는 아무도 모르고 있었다. 하지만 심석희를 응원하는 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용기를 내 조재범 전 코치를 고소하게 됐다. 조재범 전 코치는 현재 자신의 혐의에 대해 강력하게 부인하고 있는 상황이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cs8bE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