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스즈키컵 결승, 베트남 축구 중계 인터넷으로 보는 법은?


박항서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15일 밤 9시30분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말레이시아와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동남아시아 국가 대항전) 결승 2차전을 치른다.

‘동남아시아 월드컵’으로 불리는 스즈키컵은 베트남에는 최고의 대회다. 베트남은 2년마다 열리는 이 대회에서 2008년 딱 한번 정상에 올랐다.

지난 11일 원정경기로 열린 결승 1차전에서는 베트남이 먼저 두 골을 넣고도 아쉽게 2-2로 비겼다. 조별리그에서 2-0으로 이겼던 베트남으로선 아쉬운 결과다. 15일 결승 2차전은 4만명을 수용하는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려 홈 팬들의 열렬한 응원이 예상된다.

베트남은 원정에서 2골이나 넣은 덕분에 결승 2차전에서는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0-0 또는 1-1로 비겨도 우승컵을 들어 올릴 수 있다.

한국에서의 열기도 점점 뜨거워지고 있다. 결승 1차전의 경우 시청률 4.7%로 올해 케이블에서 중계한 스포츠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15일 결승 2차전은 오후 9시 30분 지상파 ‘SBS’에서 중계한다. ‘SBS Sports’를 통해서도 생중계된다.

SBS 지상파에서는 배성재 캐스터와 장지현 해설위원이 호흡을 맞추고 SBS Sports에서는 이재형 캐스터와 박문성 해설위원의 목소리로 경기를 접할 수 있다. 또한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도 실시간 생중계를 실시할 예정이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mFGPX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