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88’ 동룡이네 집, 진짜 주인 알고보니


최규하 응답하라1988
ⓒ서울시

[스포츠니어스 | 온라인 뉴스팀] tvN에서 방영한 ‘응답하라 1988’은 종영한지 2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화제다.

이런 가운데 ‘응답하라 1988’과 최규하 전 대통령의 관계에 대해서도 재조명되고 있다. ‘응답하라 1988’ 10, 15화에 등장한 동룡이네 집은 최 전 대통령의 가옥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가옥은 부지 면적 359.7㎡에 지상 1, 2층과 지하층으로 돼 있다. 최 전 대통령은 1973년부터 국무총리 공관으로 떠나기 전인 1976년까지, 대통령 퇴임 후인 1980년부터 2006년 서거 때까지 이곳에서 거주했다.

가옥 내부에는 당시 생활유물 500여 점이 원형 그대로 보존돼 있다.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에 있는 이 가옥은 최 전 대통령은 서거 전까지 머물렀던 곳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최규하 전 대통령 가옥을 영구 보존하기 위해 2009년 7월 유족으로부터 가옥을 매입하고 가족들로부터 유품을 기증받아 2013년 10월부터 시민문화공간으로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가옥은 휴관 일(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날, 추석)을 제외하고 상시 개방된다. 서울시 공공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에서 사전예약 후 방문하면 해설자 안내도 들을 수 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Fm3Ra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