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포항 최순호, “전북에 강한 이유? 그들 스타일 잘 알기 때문”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 | 포항=곽힘찬 기자] 포항 스틸러스가 ‘전북 현대 킬러’로 다시 한 번 그 힘을 보여줄 수 있을까.

최순호 감독은 25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펼쳐지는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전북 현대와의 일전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났다. 최순호 감독은 마침 경남FC와 수원 삼성의 경기를 보고 있던 참이었다. 경남-수원의 경기는 포항에 있어 매우 중요했다. 포항은 4위를 유지해야 FA컵 결승전 결과에 따라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진출 여부를 결정지을 수 있기 때문이다.

사실 포항은 올 시즌 전북에 매우 강한 모습을 보였다. 최순호 감독은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이었다. 강원FC 감독 시절부터 전북에 강했기 때문이다. 최강희 감독은 그러한 최순호 감독을 두고 “생각해보니 최순호 감독에게 2번 5골을 실점했다”고 말할 정도로 까다롭다는 반응을 보였다.

최순호 감독은 전북에 강한 모습을 보이는 이유에 대해 “전북 스타일을 잘 알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은 외인 선수들의 수비 가담이 떨어지는 편이다. 그래서 그러한 느슨함을 잘 간파해 공략하려고 한다. 그리고 전북은 경기가 잘 풀리지 않으면 플레이가 단조로워 진다”고 밝혔다.

포항은 올 시즌 3년 만에 상위 스플릿을 확정지으면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최순호 감독은 “상위 스플릿 확정 직후 이 스쿼드로 내년 시즌을 어떻게 보낼지 생각하고 있다”면서 “남은 경기 동안 우리의 장점과 단점을 확실히 파악해 큰 틀에서 내년 시즌을 준비할 것이다”고 말했다.

emrechan1@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cD6oh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