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홍현희♥제이쓴, 결혼 발표 후 쏟아진 악플 보니…


ⓒ 홍현희 인스타그램

[스포츠니어스 | 윤채원 기자] ‘인생술집’ 개그우먼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과의 결혼 발표 후 올라왔던 악플들을 공개해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최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개그우먼 홍현희, 이수지, 허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각자의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날 홍현희는 연하 남편 제이쓴과의 러브 스토리를 솔직하게 얘기했다. 홍현희는 “낮에 샴페인을 먹다가 필름이 끊겼는데 그런 나를 제이쓴이 챙겨서 집까지 데려다줬다”면서 “이 사람이라면 나를 맡길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호감을 갖게 된 계기를 밝혔다.

또한 6개월간의 열애 후 결혼을 발표한 홍현희는 자신과 제이쓴을 향한 악플에 대해서도 말했다. 당시 홍현희와 제이쓴은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고 했다. 홍현희는 “제이쓴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고 하니까 ‘남편이 창피해해서 비밀 결혼한다’, ‘신부 혼자 웃지 못하고 있다’는 악플들이 달리더라”며 “괜히 시부모님께 죄송했다. 그때 시아버지가 ‘우리는 괜찮으니 모르는 사람들의 질투에 상처받지 마라’는 문자를 보내주셨다”고 밝혔다.

이어 웨딩사진에 대한 얘기도 잊지 않았다. 당시 홍현희와 제이쓴의 웨딩사진을 두고 보정 논란이 불거졌다. 홍현희는 이에 대해 “남편이 키가 크니까 제가 30cm 단상에 올라갔다. 그러다 보니까 포토샵을 하지 않았는데도 비율이 굉장히 좋게 나왔다”며 “배는 좀 나와서 보정했다”고 말하면서 원본까지 직접 공개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pfPF1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