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민이 정인욱과 임신을 모두에게 숨겼던 이유

ⓒ 인생술집 캡쳐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뒤늦은 결혼에는 다 이유가 있었다.

2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인생술집’에는 개그계 새 신부들인 홍현희, 허민, 이수지가 출연해 인생 이야기를 털어 놓으며 입담을 과시했다.

허민은 혼전임신 상황에 대해 “웃찾사’, 어린이 프로그램, 라디오 등을 출연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그때 혼자 임신 사실을 알게 됐다”라면서 “남편이 야구 시즌 중이어서 혹시 폐가 될까 봐 주변 사람들에게 임신 사실을 비밀로 했다. 그래서 몸이 안 좋아서 쉬어야겠다고 했고, 이후에 내가 없어졌다”라고 털어놓았다.

이후 그녀는 “개그우먼으로서도 끝이 난 것 같았다”라고 토로했지만 “시부모님이 많이 챙겨주셨다. 그때는 힘들었는데 지금은 정말 행복하다”라고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허민은 지난해 8월 정인욱과 1년 여의 열애 끝에 결혼한다고 전했다. 하지만 당시 딸 아인 양을 가지고 있어 결혼식을 치르기 어려웠다. 따라서 혼인 신고를 먼저 하고 결혼식은 올해 12월로 미뤄졌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h74of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