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트윈스, 투수 켈리와 100만 달러에 계약…‘소사 윌슨 중 한명과 작별’

ⓒ LG트윈스 제공


[스포츠니어스 | 윤채원 기자] LG트윈스가 외국인 투수 케이시 켈리(29 미국)를 영입했다고 21일 발표했다.

알려진 켈리의 2019년 연봉 총액은 약 100만 달러다.

우완인 켈리는 신장 190cm에 체중 97kg의 신체 조건을 가진 선수로 2008년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신인 드래프트에서 보스턴 레드삭스로부터 지명을 받았다.

그 후 2012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소속으로 빅 리그에 데뷔, 6경기에 출전하여 2승 3패, 평균자책점 6.21을 기록했다.

올해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소속으로 메이저리그 7경기에 출전해 평균자책점 3.04으로 3패만을 기록했다.

켈리의 빅 리그 통산 성적은 26경기 85⅔이닝 2승 11패 평균자책점 5.46, 마이너리 성적은 166경기 44승 48패 평균자책점 4.13이다.

한편 켈리의 영입은 기존의 외국인 투수 자원인 헨리 소사와 타일러 윌슨 중 한명과 작별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LG는 현재 “소사와 윌슨의 계약 협상을 계속 진행한다”고 밝혔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saCcI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