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리즈] 두산 SK 3차전 라인업, 김재환 제외 이유는?

김재환
김재환 ⓒ 두산 베어스



[스포츠니어스 | 임유진 기자] 한국시리즈 3차전을 앞두고 두산 베어스에 악재가 일어났다. 김재환이 라인업에서 제외되면서 전력에 손실이 생겼다.

두산 베어스는 7일 오후 6시 30분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SK 와이번스를 상대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3차전을 치른다. 두 팀은 앞서 치른 1, 2차전에서 서로 1승을 거두며 팽팽하게 맞섰다.

그러나 두산에 악재가 닥쳤다. 경기 전 타격 훈련 도중 김재환이 뜻하지 않은 부상을 입어 선발 라인업에서 갑작스럽게 제외됐다. 두산 관계자는 “타격 훈련을 시작할 때쯤, 김재환이 오른쪽 옆구리 쪽에 통증을 느꼈다. 이에 인천 바로병원으로 이동했으며 MRI를 촬영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두산 김태형 감독은 2차전과 똑같은 라인업을 준비했으나 김재환의 부상 이탈로 라인업을 수정할 수밖에 없었다.

두산은 경민(3루수)-정수빈(중견수)-박건우(우익수)-최주환(지명타자)-양의지(포수)-오재일(1루수)-김재호(유격수)-정진호(좌익수)-오재원(2루수) 순으로 선발 타순을 꾸렸다.

이에 맞서 SK는 김강민(중견수)-한동민(우익수)-최정(3루수)-제이미 로맥(1루수)-박정권(지명타자)-이재원(포수)-정의윤(좌익수)-김성현(유격수)-강승호(2루수) 순으로 선발 타순을 구성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NchRt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