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3’ 박종진 딸, 아버지 정치 반대하는 이유는?

ⓒ tvN 방송화면 캡쳐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박종진의 딸이 아빠의 정치에 대해 반대 의견을 피력했다.

23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박종진 가족의 일상이 그려졌다. 박종진은 전통 시장에서 상인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누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박종진의 딸 박민은 “정치 끝난지도 오래 됐는데 아빠가 그런 곳에 가면 주체를 못한다”라고 제작진에게 털어놔 웃음을 자아낸다.

딸의 속마음은 “정치를 안했으면 좋겠다”는 것이었다. 그녀는 제작진에게 “정치 같은 말은 잘 안한다. 좋은 기억이 아니다”면서 “여기까지만 말하겠다”라고 밝혔다.

그녀가 말한 것처럼 박종진은 실제로 정치에 도전한 바 있다. 올해 열린 지방선거에서 바른미래당 소속으로 출마했으나 낙선의 고배를 마셨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DOGAJ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