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소속사 “나영석 관련 루머, 절대 선처 없다”


ⓒ CJ E&M 제공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배우 정유미가 나영석PD와의 ‘지라시’ 루머에 대해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18일 정유미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정유미와 관련된 루머는 전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면서 “더이상 좌시할 수 없다. 말도 안되는 루머에 소속 배우의 이름이 언급되는 것 조차 매우 불쾌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 및 유포자, 온라인 게시자, 악플러에 대해 책임을 묻기 위해 증거 자료 수집을 끝 마쳤다”면서 “속칭 찌라시를 작성하고 또는 게시 유포하는 모든 행위는 법적 처벌 대상이며 이번 일에 대해 어떠한 협의나 선처도 없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지난 17일 인터넷 커뮤니티를 통해 유포된 증권가 ‘지라시’에서는 정유미와 나영석PD가 염문 관계라는 루머가 담겨 있어 큰 충격을 안겼다. 이로 인해 사람들은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많은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jxxO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