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의 한일전 축구, 선발 공개…손흥민-황의조-황희찬 편대 가동


ⓒ 대한축구협회 공식 페이스북

[스포츠니어스 | 임유진 기자]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대표팀의 일본전 선발 라인업이 발표됐다.

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한국 U-23 축구 대표팀은 일본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을 치른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4강 고지를 넘어 결승전까지 올라왔다. 결승 상대는 일본으로 정해졌다. 운명 같은 한일전이 메달 색을 다투는 결승전으로 치러진다. 일본은 다가올 2020 도쿄 올림픽을 위해 21세 선수들 위주로 팀을 꾸리면서도 결승전까지 진출했다. 쉽게 볼 수 없는 상대다.

발표된 선발 라인업에는 결승전인 만큼 한국의 주전 선수들이 모두 포함됐다. 최전방에 황의조가 나섰고 2선에 손흥민과 황인범, 황희찬이 배치됐다. 중앙에는 김정민과 이진현이 배치됐고 백 포 라인은 김진야-김민재-조유민-김문환으로 구성했다. 골키퍼는 지난 베트남전에 이어 조현우가 자리를 지켰다. 김학범 감독은 이번에도 4-2-3-1 포메이션을 준비했다.

수비라인과 그들을 보호하는 허리는 지난 베트남전과 같다. 한편 지난 베트남전에서 좋은 활약을 펼쳤던 이승우는 벤치에서 시작한다. 이승우가 후반 교체로 투입된다면 연령별 대표팀에서 일본을 상대로 수비진을 무너뜨리던 모습을 재현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K8OOK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