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최순호 “최근 2년 중 가장 값진 승리”


최순호 포항
ⓒ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대구=곽힘찬 기자] 포항 스틸러스 최순호 감독이 승리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18일 대구 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대구FC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에서 포항은 후반전에 터진 강상우의 골에 힘입어 대구를 1-0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하며 후반기 첫 승을 신고했다.

경기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포항 최순호 감독은 “계속되는 무더위 속에서 선수들이 결과물을 찾아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감독으로서 너무 기쁘고 칭찬해주고 싶다”면서 “우리는 절실한 마음이 있었기 때문에 승리할 수 있었고 선수들이 집중력을 가져줬기 때문에 후반기 첫 승을 신고할 수 있었다”라고 경기 후 소감을 밝혔다.

이날 포항은 경기 내내 대구에 슈팅을 허용하면서 힘든 경기를 이어나갔지만 골키퍼 강현무가 맹활약하며 승리할 수 있었다. 최순호 감독은 “강현무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선발되지 못한 것을 시위라도 하듯 뛰어난 선방을 보여줬고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해줬다. 당장은 아시안게임에 갈 수 없지만 앞으로 더 성장해서 더 높은 곳으로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히며 강현무의 활약을 칭찬했다.

포항은 이날 강상우가 득점을 기록하면서 무득점 행진을 끊어냈고 반등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됐다. 최순호 감독은 “너무 힘든 과정에서 얻은 승리라서 거의 2년 가까이 되는 기간 동안 가장 값진 승리가 아닐까 싶다. 오늘을 계기로 분위기를 전환해 다음 홈경기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말을 끝으로 기자회견장을 떠났다.

emrechan1@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O4UJ0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