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수원, 이스턴에 5-0 대승… 단독 1위로 올라서


수원-이스턴 경기 모습
ⓒ 아시아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 | 수원월드컵경기장=명재영 기자] 수원삼성이 뒤늦은 시즌 첫 홈 승리를 신고했다. 더불어 4전 2승 2무로 승점 8점을 기록한 수원은 동시간에 열린 가와사키 프론탈레(일본)와 광저우 에버그란데(중국) 간의 경기가 0-0 무승부로 끝나면서 승점 6점에 그친 광저우를 넘어서고 단독 1위로 올라섰다.

12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AFC 챔피언스리그 2017 G조 조별예선 4차전 수원삼성과 홍콩의 이스턴SC 간의 경기에서 수원이 무려 5골을 몰아치며 5-0 대승을 거뒀다. 수원은 이날 새로운 전술을 꺼내 들었다. 기존에 사용하던 3-4-3 전술에서 3-5-2 전술로 전략을 바꾸며 변화를 꾀했다. 이스턴은 지난 3차전에서 사용했던 4-1-4-1 포메이션을 다시 들고 나왔다.

경기의 포문은 이스턴이 먼저 열었다. 전반 5분 이스턴의 윙어 맥키가 페널티 박스 바로 앞에서 오른발로 감아 찬 슈팅을 수원 골키퍼 양형모가 감각적인 선방으로 막아냈다. 양형모가 몸을 날리지 않았다면 이스턴의 깜짝 선제골이 터질 수도 있던 장면이었다. 수원의 위협적인 첫 슈팅은 8분 뒤에 나왔다. 13분 박기동의 패스를 받은 염기훈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왼발로 강슛을 시도했지만, 골대 위로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수원은 이후에도 70%가 넘는 점유율을 가져가며 경기의 주도권을 잡고 선제 득점을 노렸다. 그러나 경기는 마음대로 풀리지 않았다. 상대 문전 앞에서 공을 가진 시간은 많았으나 세밀한 플레이가 이뤄지지 않으면서 고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갈증은 37분에야 풀렸다. 박기동이 시도한 슈팅을 이스턴 훙파이 골키퍼가 잡지 못하고 튕겨내자 고승범이 공을 잡아 오른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염기훈이 깔끔한 헤더로 골망을 흔들었다.

40분에는 수원 수비수 민상기가 위험한 백패스로 상대에게 위험한 기회를 내줄 뻔했으나 양형모가 재빨리 나와 상황을 모면했다. 43분에는 염기훈이 하프라인에서 단독 찬스를 잡아 골키퍼와의 일대일 상황까지 만들었으나 슈팅 타이밍을 놓쳐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수원은 점유율 76%-24%, 슈팅 13-3, 패스 성공률 87%-53%로 전반을 마쳤다. 압도적인 기록에도 한 골에 그쳐 다소 아쉬움을 남겼다.

수원은 후반 9분 고차원을 빼고 다미르를 출전시키는 등 추가 득점을 위해 고삐를 더욱 당겼다. 공격적인 경기 운영을 멈추지 않은 수원은 후반 18분 이용래의 크로스를 받은 고승범이 멋진 발리슛으로 추가 득점을 올리면서 그 결실을 보았다. 고승범의 프로 데뷔 골 순간이었다. 수원 서정원 감독은 득점 직후 이용래를 벤치로 불러들이고 부상에서 회복한 김민우를 투입하며 다득점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7분 뒤에는 염기훈을 대신해 조나탄까지 그라운드를 밟으면서 화력을 최대로 갖췄다.

조나탄은 교체 투입 3분 만에 팀의 세 번째 골을 올리면서 서정원 감독의 전략을 그대로 적중시켰다. 조나탄의 득점 본능은 1골에서 멈추지 않았다. 불과 2분 만에 추가 득점으로 순식간에 스코어는 4-0으로 벌어졌다. 조나탄 개인으로서는 지난 주말 리그 경기에서의 부진을 만회하는 순간이었다. 후반 34분에는 고승범이 두 번째 골과 같은 위치에서 추가 골을 성공시키며 팀의 대승을 자축했다. 이후 추가득점은 터지지 않았고 경기는 그대로 마무리되었다.

▲ AFC 챔피언스리그 2017 G조 조별예선 4차전 (4월 12일-수원월드컵경기장 2,758명)
수원삼성 5 (37’ 염기훈, 63’ 고승범, 74’ 조나탄, 76’ 조나탄, 79’ 고승범)
이스턴SC 0
* 경고 : –
* 퇴장 : –

▲ 수원삼성 출전 선수(3-5-2)
양형모(GK) – 곽광선, 민상기, 구자룡 – 고차원(54’ 다미르), 이용래(64’ 김민우), 산토스, 김종우, 고승범 – 염기훈(71’ 조나탄), 박기동
*벤치 잔류: 신화용(GK), 매튜, 이종성, 장현수

▲ 이스턴SC 출전 선수(4-1-4-1)
야프 훙파이(GK) – 웡 쓰호(67’ 슈 만윙), 미첼, 응 와이치우(77’ 상 치 하우), 상 캄토 – 바이 허(67’ 주 잉지) – 이홍림, 룽 춘퐁, 모레이라, 맥키 – 로드리게즈
*벤치 잔류: 추엔 호 궉(GK), 웡친헝, 쳉킹호, 웡지충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1OGcV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