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역전골’ 한국, 카타르에 3-2 진땀승

손흥민
손흥민은 이 경기 이후 대표팀에서 골이 없다. ⓒ중계 화면 캡처

[스포츠니어스|조성룡 기자] 짜릿한 역전승이지만, 상대는 A조 최하위 카타르였다.

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한국과 카타르의 A조 3차전 경기가 열렸다. 한국은 기성용, 지동원, 손흥민의 골로 카타르에 3-2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A조 최하위 카타르를 맞아 한국은 예상 외로 고전했지만, 결국 승리를 만들어냈다.

전반전 : 이런 최악의 시나리오, 예상 못했습니다

전반 초반부터 한국은 주도권을 잡고 공격을 펼쳤다. 전반 1분 장현수가 골문 상단을 살짝 빗나가는 중거리 슈팅을 날리며 본격적인 공격의 서막을 알렸다. 좌우 측면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며 카타르의 진영을 공략했다. 상대는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한국의 공격을 파울로 막아냈다.

전반 11분 기성용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페널티박스에 몰려있던 카타르 수비진들도 당황하게 만든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이었다. 그는 손흥민의 패스를 받아 페널티박스 근처에서 기습적인 오른발 슈팅을 날렸고, 이 공은 절묘하게 휘며 뻗어나가 카타르의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한국은 페널티킥을 내주며 실점했다. 홍정호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세바스티안 소리아를 잡아채며 반칙을 범했다. 여기서 얻어낸 페널티킥을 하이도스가 강하게 한국의 골문 중앙으로 꽂아 넣었다. 한국이 득점한 지 5분 만인 전반 16분카타르는 곧바로 1-1 균형을 맞췄다.

뜻밖의 실점으로 한국은 더욱 강하게 카타르를 압박했다. 전반전이 종료되기 전에 추가골을 통해 앞서가겠다는 의지가 엿보였다. 하지만 카타르의 수비는 만만치 않았다. 한국이 공을 잡으면 공격진부터 수비에 가담했다. 특히 한국의 에이스 손흥민이 공을 잡으면 곧바로 거친 플레이로 응수했다. 손흥민은 계속해서 그라운드에 나뒹굴어야 했다.

역전골을 넣지 못하고 고전하던 한국은 오히려 역전을 허용하며 최악의 상황으로 흘러갔다. 전반 45분 카타르의 역전골이 터졌다. 하이드로-타바타-소리아 삼각 편대가 한국의 수비를 농락했다.

셋은 절묘한 패스 플레이로 한국의 수비를 무너뜨렸고, 세바스티안 소리아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한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카타르의 득점 이후 기성용이 곧바로 회심의 헤더 슈팅을 날렸지만 카타르 핫산의 팔에 맞았다. 한국은 페널티킥을 직감하며 심판을 바라봤지만 휘슬은 울리지 않았다. 이렇게 한국의 전반전은 최악의 시나리오로 흘러가며 종료됐다.

후반전 : 지옥에서 천당으로 가는데 걸리는 시간, 13분

후반 시작과 함께 한국은 첫 번째 교체카드를 꺼내들었다. 석현준을 빼고 김신욱을 투입했다. 김신욱의 높이와 제공권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는 전략이었다. 카타르는 전반전에 비해 좀 더 수비적인 모습이었다. 최종예선 첫 승의 기회를 잘 지켜내겠다는 뜻이었다.

카타르의 바람은 이루어지지 않았다. 한국은 후반 시작 11분 만에 동점골을 터뜨렸다. 지동원었다. 홍철의 크로스를 김신욱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떨궈줬고, 카타르 수비가 이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자 지동원이 이를 받아 침착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기세가 오른 한국은 3분 만에 역전골을 터뜨렸다. 후반 13분 발목이 좋지 않아 경기에 어려움을 겪던 손흥민이 번뜩였다. 기성용이 카타르 수비진의 뒷공간으로 절묘하게 패스를 보냈다. 손흥민은 곧바로 침투해 공을 받으며 찬스를 만들었고,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승리의 기운이 점점 무르익었지만 변수가 생겼다. 후반 21분 홍정호가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했다. 세바스티안 소리아의 돌파를 저지하던 중 순간적으로 손으로 잡아챘다. 홍정호를 경기장 밖으로 내보낸 카타르는 곧바로 절호의 찬스를 맞이했다. 홍정호의 반칙으로 얻어낸 프리킥을 소리아가 날카로운 헤더 슈팅으로 연결했다. 김승규가 동물적인 감각으로 막아내며 실점 위기를 넘겼다.

수적 열세에 처한 한국은 두 번째 교체카드로 수비를 보강했다. 구자철을 빼고 중앙수비수 곽태휘를 투입했다. 이와 함께 장현수-곽태휘-김기희 3백으로 수비 전술을 전환했다. 카타르의 삼각 편대를 보다 효과적으로 막아내겠다는 것으로 보였다.

동점골을 노리는 카타르는 점점 한국을 몰아붙였다. 카타르의 삼각편대는 끊임없이 한국의 골문을 공략했다. 하지만 한국의 수비진은 카타르의 공격을 잘 막아내며 끝까지 추가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결국 한국은 3-2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승점 3점을 챙기는데 성공했다.

카타르전에서 승리를 거둔 한국은 2승 1무(승점 7)를 기록, 이란으로 향하는 발걸음을 한층 더 가볍게 만들었다. 하지만 A조 최하위 카타르를 상대로 진땀승을 거뒀다는 것은 마냥 기뻐할 수만은 없는 일이었다.

wisdragon@sports-g.com

[사진 = 손흥민 ⓒ jtbc3 방송 화면 캡쳐]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2eLAX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