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9 C
Seoul, KR
일요일, 2017년 5월 28일

안양FC 무산, 신데렐라가 된 시의원들

오늘은 제헌절이다, 대한민국 헌법 공포를 기념하는 날이다. 초등학교 시절 제헌절을 맞아 학교에서 단체로 국회 견학을 간 적이 있었다. 나는 63빌딩이 가고 싶었는데 내가 탄...
전북 힝키

[김현회] 이별이 쿨하지 못했던 외국인 선수 TOP10

FC서울 데얀은 “은퇴는 꼭 한국에서 싶다”고 했고 스테보는 “독도는 한국 땅”이라는 문구를 적은 속옷을 입고 경기에 나서 많은 박수를 받았다. 에닝요는 전북을 떠나면서...

‘작은 거인’ 산토스와의 아쉬운 이별

“K리그에서 능력에 비해 주목받지 못하는 외국인 선수로는 누가 있을까요?” 얼마 전 이런 질문을 받고 고민할 것도 없이 이렇게 답했다. “울산의 에스티벤과 전남의 코니, 그리고...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평점 총정리

지난 주말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3라운드는 예의상 하는 말이 아니라 볼거리가 너무나도 많았다. K리그 클래식 개막 이후 열기는 점점 뜨거워지고 있다. 언제까지...

김도훈 감독과 성남, 그리고 전북에 관한 이야기

지난 4일 성남FC와 인천유나이티드의 2015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33라운드 경기가 열린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한 남자가 눈물을 보였다. 말끔히 정장을 차려 입은 그는 결국 참아오던 눈물을...
산토스

‘165cm’ 산토스 “키 작아도 헤딩슛 잘만 한다”

K리그에서 가장 실력이 뛰어난 외국인 선수는 누구일까. 데얀? 몰리나? 라돈치치? 물론 이 선수들의 기량도 무척 뛰어나다. 하지만 우리는 최고의 외국인 선수를 언급하면서 제주 산토스를...
문정식 선생

[김현회] 제일모직 축구단은 왜 사라졌을까

한국 축구 역사를 뒤져 보면 짧으면서도 강렬했던 한 팀이 있다. 바로 제일모직 축구단이다. 이 팀은 급속도로 성장해 한국 축구를 정복했지만 또 급격히 쇄락하고...

전주성, 녹색 물결로 가득차야 한다

‘케정남’ 칼럼 이후 나에게 축구계의 애매한 상황을 해결해 달라는 문의가 많이 들어온다. 경기장에 가면 여고생 축구팬들이 달려와 “제가 XXX 선수를 좋아하는데요. 그러면 저는 ‘얼빠’인가요?...

이름 만큼이나 긴 여운 남긴 사샤

한 외국인 선수가 2009년 처음으로 K리그 성남에 입단했다. 호주와 마케도니아 이중 국적을 가진 이 선수는 브라질 선수가 익숙한 K리그에서는 무척 독특한 이력을 갖추고 있었다....

‘영국의 작은 마을’ 된 내셔널리그 경기장

어제(16일)는 저녁부터 수도권 지역에 비바람이 몰아쳤다. 주말마다 K리그 경기장을 우선으로 찾은 터라 오랜 만에 금요일에 열리는 내셔널리그 경기를 지켜보기 위해 비바람을 뚫고 우리 집에서...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