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C
Seoul, KR
토요일, 2017년 2월 25일
김현회의 골 때리는 축구

김현회의 골 때리는 축구

군 입대와 은퇴, 기로에 놓인 두 소녀 이야기

나는 4년 전 한 칼럼을 쓴 적이 있다. WK리그 신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부산상무의 지명을 받은 선수는 본인의 의지와 상관 없이 군대에 가야한다는 내용을 공개한...

K리그 이적시장, 잠시만 뒤로 미루자

마치 대학교 MT에 가서 했던 ‘마피아 게임’ 같다. 마피아로 지목된 사람은 자신이 마피아가 아니라고 박박 우기면서 무고한 시민들까지 궁지로 몰아넣는다. 요새 K리그 무대에서 벌어지는...

내셔널리그에 3천 명의 관중이?

3천여 명의 관중은 결코 적은 숫자가 아니다. K리그 챌린지에서도 이보다 훨씬 적은 관중을 동원하는데 그치는 팀도 여럿 있다. 수만 명이 꽉 들어찬 유럽 빅리그...
인천 쯔엉

[김현회] 동남아 선수에 대한 편견, ‘쯔엉에게 사과합니다’

나는 동남아시아 선수가 K리그 무대에서 성공하는 건 불가능에 가깝다고 주장했던 사람이다. 과거 칼럼을 통해서도 이런 내 주장을 펼친 적이 있다. 물론 지금도 K리그...

차범근 부자의 ‘아빠 어디가(?)’…K리그 TV 편성표

어제 로또 복권을 샀다. 이제 1등에 당첨되는 일만 남았다. 내가 억만장자가 된다면 일단 K리그 전문 채널부터 만들어 하루 종일 축구 관련 프로그램만 틀 것이다....

故김근태 상임고문, 조기축구 최고의 스트라이커

2001년 여름이었던 걸로 기억한다. 지금도 그리 사정이 나은 편은 아니지만 당시에는 여자축구에 대한 인기가 더 부족할 때였다. ‘타이거풀스 토토컵’ 국제여자축구대회 한국-중국전을 보기 위해 도착한...

경복궁과 석굴암, 그리고 K리그

에 유홍준 교수가 출연했다. 평소 나에게는 친근한 인물이다. 대학교 선배의 아버지이기 때문이다. 물론 나는 유홍준 교수를 알지만 유홍준 교수는 나를 전혀 알지 못한다. 몇...

한국 축구계 ‘까방권’ 보유 자격 선수는?

흔히 말하는 ‘까임 방지권’이라는 게 있다. 한 번의 대활약으로 다른 잘못에 대한 비난을 면제 받는 권리라는 뜻이다. 우리는 이 ‘까임 방지권’을 줄여 ‘까방권’이라고 부른다....

남과 북, 그리고 전설의 팀 ‘코리아’

세상은 온통 월드컵 열기로 가득하다. 텔레비전을 틀면 월드컵 이야기가 흘러 나오고 한국의 선전을 기원하는 응원단이 거리로 쏟아져 나온다. 모레(27일) 열릴 벨기에와의 브라질월드컵 조별예선 마지막...

시리아 ‘비매너 골’, 청소년 대회라 더 큰 문제

나는 성인 대표팀 경기 만큼이나 연령별 청소년 대표팀 경기를 무척 좋아한다. 어린 선수들 특유의 매력이 넘치기 때문이다. 이제 물이 오를 대로 오른 성인 대표팀의...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