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C
Seoul, KR
토요일, 2017년 1월 21일
김현회의 골 때리는 축구

김현회의 골 때리는 축구

‘꼬리칸에서 앞칸으로’, 스플릿 경쟁 경우의 수는?

수학능력시험이 이제 두 달 조금 넘게 남았다. 공부와 일찌감치 담을 쌓았던 나는 수능시험을 앞두고도 별로 걱정이 없었지만 모범적인 대다수의 수험생들은 지금쯤 아마 수능시험 준비로...
대전 임창우

‘AG 영웅’ 임창우 “다 내려 놓고 군대 가려고 했다”

이번 2014 인천아시안게임 축구 대표팀은 극적인 금메달로 우리에게 많은 감동을 선사했다. 특별한 스타도 없었지만 선배들이 28년 동안 이루지 못했던 우승의 감격을 누리던 장면은 아마...
윤주태

또 한명의 ‘유럽파’ 윤주태의 독일 도전기

독일에서 뛰고 있는 한국 축구선수는 세 명이다. 구자철과 손흥민, 그리고 나머지 한 명은 누구일까. 아마 고개를 갸우뚱 하는 이들이 많을 것이다. 나머지 한 명은...
박규선

‘풀백 유망주’ 박규선은 어디로 사라졌을까?

'풀백 유망주' 박규선은 어디로 사라졌을까? 한 축구선수가 있었다. 청소년 대표를 거쳐 어린 나이에 성인 국가대표 팀에 발탁되기도 했던 그는 이영표의 뒤를 이을 왼쪽 풀백으로 많은...
안정환

안정환 “블랙번 이적 불발, 진짜 이유는…”

안정환과 인터뷰한다고 하니 평소에는 연락도 않던 동창들까지 문자 메시지를 보내 부탁을 해왔다. “나 안정환 사인 한 장만 받아주면 안 돼?” 그렇다. 안정환은 서른한 살...
산토스

‘165cm’ 산토스 “키 작아도 헤딩슛 잘만 한다”

K리그에서 가장 실력이 뛰어난 외국인 선수는 누구일까. 데얀? 몰리나? 라돈치치? 물론 이 선수들의 기량도 무척 뛰어나다. 하지만 우리는 최고의 외국인 선수를 언급하면서 제주 산토스를...

‘최강’ 전북을 이길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전북이 어제(10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2015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0라운드 원정경기에서도 2-1 승리를 거두며 리그 단독 선두 자리를 굳게 지키게 됐다. 이쯤 되면 독일 분데스리가의...

울산 마스다 “향수병? 한국 떠나기 싫었다”

그가 돌아왔다. 김호곤 감독이 이끌던 울산에서 중원을 철통 같이 지키다가 조민국 감독 체제 하에서는 잠시 팀을 떠나야 했던 마스다가 다시 울산으로 돌아왔다. 그 사이...

60년 전 오늘, 우리는 처음 월드컵 무대에 섰다

내일(18일) 대망의 2014 브라질월드컵 한국과 러시아의 첫 경기가 열린다. 이 시점에서 어떤 칼럼을 써야할지에 대해서 고민을 많이 했다. 대표팀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것도, 그렇다고 막연하게...
노병준

‘생계형 축구선수’ 노병준 “하루 용돈 만 원으로 버텼다”

그가 그라운드에 들어가면 기대감이 생긴다. 언제나 찡그리지 않는 인상으로 웃으며 축구를 하는 그는 고생 없이 그 자리에 섰을 것만 같다. 하지만 그 누구보다도 힘든...

묻히기 아까운 뉴스